강동구, ‘올해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서 국토부장관상 수상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8 16:17: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강풀만화·엔젤공방거리등 호평··· 지속 발굴 추진
▲ '2021년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에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한 강동구. (사진제공=강동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경남 창원시 마산해양신도시 일대에서 열린 ‘2021년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에서 대상인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강동구의 우수한 도시재생 사업들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구는 이번 박람회에서 노후화된 구시가지 일대 경관을 새롭게 변화시킨 ‘구천면로 걷고 싶은 거리’, ‘강풀만화거리’, 청년창업 지원으로 일자리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엔젤공방거리’ 등 이번 박람회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선도적인 도시재생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 지난 9월 서울시 골목길재생 공모사업에 선정돼 확보한 10억원의 예산으로 암사1동 구천면로47길 일대의 골목길 재생사업을 새롭게 실시하는 등 노후화된 골목길의 재생사업 발굴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이정훈 구청장은 “도시재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주민과의 소통”이라며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주민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