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전국 항만물동량 전년比 1.4%↓

온라인뉴스팀 / / 기사승인 : 2012-08-27 16:19: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국토해양부는 지난 7월 항만물동량이 1억1322만톤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4% 줄었다고 27일 밝혔다.


항만별로는 인천항과 대산항, 평택·당진항은 유류 및 철광석 등 수출입 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10.5%, 8.2%, 8.1% 증가한 반면, 포항항과 울산항은 각각 4.0%, 2.7% 감소했다.


품목별로는 광석 및 기계류는 수출입 물량 증가에 힘입어 전년 동월 대비 9.9%, 9.8% 증가한 반면, 자동차와 유연탄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6.8%, 0.1% 감소했다.


7월 컨테이너 물동량 처리 실적은 수출입 물량과 환적화물 증가로 전년보다 0.8% 늘어난 191만4000TEU를 기록했다.


국내 최대 항만인 부산항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1% 증가한 145만5000TEU를 처리했다. 증가세는 지난 6월을 기점으로 둔화되고 있는 것이다.


광양항은 아시아 주요지역 물동량 증가로 전년 동기보다 5.3% 증가한 18만4000TEU를 처리하며, 올해 들어 처음으로 누계증가율이 증가세로 전환했다.


반면 인천항은 대중국 교역량 감소에 따라 전년 동기보다 3.9% 감소한 16만 5000TEU를 처리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