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수출입은행에 1000억 현물출자

온라인뉴스팀 / / 기사승인 : 2012-09-17 15:48: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정부가 한국수출입은행에 1000억원 규모의 현물출자를 하기로 했다.


17일 기획재정부는 “한국수출입은행의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무역금융 및 선박제작금융 분야에 대한 지원 여력을 확충하기 위해 지난 12일 대통령 승인을 거쳐 1000억원의 현물출자를 했다”고 밝혔다.


출자재산은 한국도로공사 주식 955만 여 주(총 발행주식의 0.38%)다. 이번 출자를 통해 정부의 한국수출입은행에 대한 지분율은 67.1%에서 67.5%(4조8194억6900만원)로 0.4%포인트 높아졌다.


재정부 관계자는 “이번 출자로 글로벌 경기침체에 따른 조선사 및 우량 중소·중견 수출기업의 자금난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