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반도체 이끌 미래형 스마트벨트,성남시 포함 경기남부권 도시연합이 이끈다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08 23:17: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K반도체 전략에서 성남시는 지역 특성 반영한 팹리스 산업 지원육성 방안 제안

경기남부권 7개 시 특별지방자치단체 설립 추진
▲ 10월7일 은수미 성남시장이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에서 K반도체 전략을 이끌 전략방안을 발표했다

[성남=오왕석 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7일,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에서 경기 남부권 용인, 수원, 안성, 이천, 평택, 화성시와 함께 K반도체 전략을 이끌 전략방안을 발표했다.

 

7개 시는 지난 6월 반도체 산업을 포함한 미래산업 육성 및 미래도시 구축을 목표로 지방정부 연합체를 꾸린 바 있다. 국내 반도체 산업 거점도시로서 각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정책제안을 제시했고, 성남시는 특히 팹리스 산업 지원육성 방안을 집중적으로 강조했다.

 

은수미 시장은 팹리스 산업의 성장을 위해 반도체 설계-생산-판매 전과정을 아우르는 유기적 협력관계를 구축해 반도체 설계의 정확성과 기술력 향상을 유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한 팹리스 창업지원, 설계융합 인력양성, Tool 지원 등 팹리스 산업 기반 강화를 위해 2030년까지 팹리스 전용 지원펀드 1조원 조성이 필요하다는 정책제안을 제시했다.

 

한편, 7개 시는 보다 강력한 지방정부 플랫폼을 통해 중앙정부와의 교섭력을 확보하고, 지역기업 우대 방안, 공동사업 및 공동정책을 수행하기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러한 계획 하에 특별지방자치단체 설립을 위한 공동조례 추진협약과 청주공항 이용 편의제공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비롯해 은수미 성남시장, 백군기 용인시장, 염태영 수원시장, 김보라 안성시장, 엄태준 이천시장, 정장선 평택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 신용구 청주공항장, 박찬훈 삼성전자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