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효진과 동일한 대우?... 김연경 복귀에 연봉 논란 재점화

이승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6-22 15:46: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팬클럽 사이트 캡쳐)

 

'배구 여제' 김연경이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국내 복귀를 선언한 김연경이 흥국생명과 1년 총액 7억원에 계약을 체결한 가운데, 김연경 연본 금액에 대한 갑론을박이 전개되고 있다.

 

특히, 김연경의 이번 시즌 연본이 지난 시즌 양효진이 받은 7억원과 동일한 것으로 알려지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일각에서는 한국배구연맹(KOVO)이 여자부에만 독특한 개인 샐러리캡을 만들어 놓은 것에 대한 반론을 제기하며 제도 개선의 필요성이 제기되며 귀추가 주목되는 상황이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연경 관련 기사에 다양한 댓글을 쏟아내며 변함없는 인기를 대변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