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의회, 올해 정책제안 발표회 개최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1-25 18:02: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최근 열린 2021 서대문청소년의회 청소년 정책제안 발표회에 차먹한 청소년의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서대문구의회)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서대문구의회(의장 박경희)는 최근 제7기 서대문청소년의회 활동 성과를 공유하는 '2021 정책제안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발표회는 서대문청소년의회 의원들이 지난 1년간 각 상임위원회 활동을 통해 서대문구 발전을 모색하고 다양한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자 발굴한 정책들을 공식적으로 제안하고자 특별히 기획한 행사다.

특히 이 정책들은 구의회 의원이 직접 상임위별 멘토로 나서, 청소년의원들과 함께 만나 고민하고 다양한 협의를 통해 완성도를 높였다.

이에 이날 발표회는 구의회 멘토 의원뿐 아니라 각 담당부서 공무원들이 함께 모여 청소년의원이 제안하는 정책을 듣고, 서로의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실제 현장에서는 5개 상임위 대표의원이 나서 각각 정책이 필요한 이유와 상세 실행 사업 등을 설명하고, 담당부서 의견 발표, 질의응답 등으로 진행했다.

각 상임위에서 제안한 정책을 살펴보자면, ▲행정상임위원회 ‘쓰레기 무단투기 방지를 위한 이동식 카메라 도입’(천채영 의원 발표) ▲문화환경상임위원회 ‘리유저블 컵 도입과 인센티브 시스템’ (오채림 의원 발표) ▲교육정책상임위원회 ‘서대문구 청소년 독서진흥을 위한 정책’(우수빈위원장 발표) ▲학생자치상임위원회 ‘서대문구 청소년 참여 확대’ (이은재 의원 발표) ▲인권상임위원회 ‘경계선지능인 지원조례’ (황인혁 의원 발표) 순으로 이어졌다.

또 올해는 특별순서로 홍제초등학교 학생 3명이 나와 ‘세분화된 분리수거 시설 설치’를 제안, 예비 청소년의원으로서 큰 호응을 받기도 했다.

이에 발표회 참석자 모두는 청소년 관련 정책뿐 아니라 쓰레기 문제, 장애인지원 등 다양한 사회 문제를 인식하고 이를 해결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정책으로 발전시킨 점을 높이 평가했다.

특히 실제 구의원과 함께 만든 정책들인 만큼 실제 적용 가능성이 높다는 점과 정책이나 세부 사업 아이디어 뿐 아니라 조례 제정으로까지 이어지는 등 폭넓게 접근한 부분 역시 박수를 받았다.

이날 발표한 5가지 정책은 현장 참석자 뿐 아니라 2주 동안 온라인 투표를 진행, 오는 12월18일 폐회식에서 '최고의 정책 제안서'를 시상할 예정이다.

현장에 참석한 이경선 부의장과 주이삭 의원 역시, 지난 1년간 청소년의회 의원 모두가 깊이 고민하고 논의해 만들어진 정책인 만큼 제대로 실행될 수 있도록 구의회 차원에서도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박경희 의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만나 활동하기 어려움이 많았을텐데 이렇게 다양한 아이디어와 좋은 성과를 내 준 우리 청소년의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여러분들의 작은 목소리가 서대문을 발전시키는 원동력이 된다는 긍지를 가지고 열심히 활동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김수빈 의장, 김나예 부의장, 김태리 부의장 등 총 38명의 서대문청소년의회 제7기 청소년의원들은 지난 4월부터 인권, 행정, 교육정책, 학생자치, 문화·환경 등 총 5개 위원회로 나눠 활동했다.

특히 올해부터 구의회가 직접 운영, 청소년들의 의정활동을 지원하고 있으며, 또 구의원들은 청소년의원들과 직접 만나 특강과 멘토 활동을 통해 청소년의회를 지원하고 함께 정책도 만들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